다시 찾은 프랑크푸르트!!

사실 자주 찾았는데 그냥 여행지 경유하는 용으로만 다녀서

프푸여행은 박물관 축제 이후로 처음인 것 같아요.

머리자를 겸 에쉬본에 들렀다 오늘은 프푸 구경을 하기로 했습니다.

머리자르고 이동하니 3시가 다 되었어요.

오랜만에 대도시에 나온 김에 비싼 회전초밥집에 갔습니다.

독일에서 스시는 김밥의 개념도 섞여있어서 스시를 사봤자 김밥을 더 많이 먹게 돼요.

하지만 여기는 초밥도 제법 많이 있더라구요.

진짜 살살 녹는 연어초밥.... 토하기 직전까지 먹었습니다^^

매일 혼자 카페가서 공부하던 저는 가끔 비싼게 먹고싶으면 더치커피를 주문해 먹었어요.

여기선 찾을 수가 없어서 못먹다가 4개월만에 더치커피를 주문했습니다!!!!

오랜만이라 그런지 만족만족ㅎㅎㅎ

한참을 쇼핑하다 찾은 곳은 마인타워!!

일반인들에게 열리는 유일한 고층 전망대라고 합니다.

학생은 5유로밖에 안해서 국제학생증 개이득보는 곳이예요

여기 티켓 모양이 여러가지라고 들었는데 저흰 2장 다 똑같은거로 받았네요ㅠㅠㅠ

고층타워에 꼭 있는게 승강기에 고도표시기죠.

여기도 "우리 겁나 빨리 올라간다~"를 자랑하고 있더라구요ㅎㅎㅎ

와우...

진짜 핵 멋있지 않나요?

이런거 너무좋아ㅎㅎㅎ

다만 야외라서 추울 수 있다는거

실내에서 볼 수 있는 레스토랑은 100% 예약제라는거

오는 길에 아시아마켓이 있어서 털어왔습니다.

독일에선 매운걸 먹을 기회가 없어서 매운거 위주로 사왔어요.

이걸 이렇게 탈탈 털어왔나 싶지만

짜잔...

메인은 역시 소주에 막걸리죠

외국오면 제일 생각나는게 술이잖아요ㅎㅎㅎ

원없이 마실만큼 샀습니다

 

프푸는 가깝기도 하고 뭐가 많기도 하고,

자주 갈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예요.

2달밖에 안남은 독일생활에 한번은 또 가지 않을까요?

'독일 생활기 >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3) 프랑크푸르트  (0) 2018.11.11
(10/17) 유로파파크  (0) 2018.10.22
(10/3)뤼데스하임  (0) 2018.10.13
(9/23) 함부르크 2일차  (0) 2018.10.01
(9/22) 함부르크 1일차  (0) 2018.10.01
(9/2) 벨기에 브뤼셀  (0) 2018.09.28

+ Recent posts